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대량구매문의

Knitting chair (9680849)
Dakar#0311/Dark Oak
9월 중순 입고 예정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Knitting chair (9680849)
Dakar#0311/Dark Oak
9월 중순 입고 예정
MENU
The Knitting Chair by Ib Kofod-Larsen, first launched as a limited edition in 1951, makes a triumphant return to the world of modern Danish design under MENU’s concept of “Modernism Reimagined”. This is the brand’s first foray into classic furniture. The chair’s sense of proportion and unparalleled quality makes it a natural choice to bring into contemporary interiors. The playful nature of the Knitting Chair serves to highlight its thoughtful design. Named for the elbow cut-outs that allow maximum comfort while knitting (or reading), the chair is clearly the work of a master designer.

Ib Kofod-Larsen이 디자인한 Knitting chair는 1951년 당시 한정 수량만 제작된 제품으로 약 70년이 지난 지금 MENU에 의해 선보이게 되었습니다. Knitting chair는 MENU가 시도하는 첫 클래식 가구 제품으로 브랜드 컨셉인 “Modernism Reimagined” 아래 현대 덴마크 디자인 세계로 성공적인 복귀를 했습니다. 건축가로서도 활동한 Ib Kofod-Larsen의 디자인은 혁신적이고 기능적으로 Knitting chair 의 곡선과 비례감은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아름다우며 책을 읽거나 뜨개질을 하기에 최대의 편안함을 줍니다.

3,980,000원
39,800원 (1%)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Designer Ib Kofod-Larsen
색상 Dakar#0311/Dark Oak
사이즈 W 71.3 x D 66.9 x H 90.6 / 30 cm
소재 -Frame: Wax Stained Solid Oak
-Seat & Back: Plywood, Foam, Leather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가구배송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수량 수량증가 수량감소 3980000 (  39800)
0 (0개)




  • Designed by Ib Kofod-Larsen

    Danish-born architect and furniture designer Ib Kofod-Larsen (1921–2003) earned his architecture degree from the Royal Danish Academy in Copenhagen, opening his own studio in Copenhagen in 1948. A prominent figure in Danish Modernism alongside such masters as Kaare Klint, Hans J. Wegner, Børge Mogensen, Finn Juhl and Nanna Ditzel, Kofod-Larsen viewed Scandinavian design not as a regional phenomenon but as part of international modernism. He enjoyed great success internationally, becoming the best-selling Danish architect in the US in the 50s, working with furniture manufacturers in Germany, Sweden, Japan, the US and the UK, and exhibiting throughout Europe and the US.

    see more

    • 품명 : Knitting chair
      색상 : 이미지 참조
      구성품 :  Chair
      주요소재 : Oak
      사이즈 : 상세 참조
      제조국 또는 원산지 : Sweden
      제조자/수입자 : MENU / 이노메싸
      배송/설치비용 : 택배배송
      법에 의한 인증,허가 확인 사항 : 해당없음
      품질보증기준 : 사용 전 상품 교환가능
      A/S 책임자/ 전화번호 : 02-3463-7710
    + 더보기 ▲ 접기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4,000원 / 소품에 한정(가구에 대한 배송비는 별도부과)
    • 배송 기간 : 1일 ~ 3일
    • 배송 안내 :

      이노메싸 배송은 택배,화물,직접 배송으로 진행 됩니다.
      모든상품은 입금 확인 후 출고되며, 수입상품의 특성상 배송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입고 예정인 제품을 함께 주문하실 경우, 입고 후 합배송 됩니다.

      기간소요가 없는 일반 제품을 먼저 수령하기 원하실 경우 따로 주문을 넣어주세요 :)


      택배배송 (전국)
      비용 : 4,000원 (7만원 이상 무료배송) / 산간 벽지나 도서지방은 주문 금액
      상관 없이 별도의 배송비 추가개인정보제공 설정            
      기간 : 3일 ~ 7일


      화물배송 (서울, 경기 인근 외)
      택배 발송이 어려운 부피가 큰 가구나 조명등은 화물배송으로 진행되며,
      운송비가 별도 추가 될 수 있습니다.

      * 엘리베이터 공간이 협소하거나 좁은 이동 통로로 인해 사다리차가 필요할 경우 비용은 구매자 부담입니다

      * 집앞까지만 배송되며, 내부 운반 및 인원 추가 시 추가 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소파, 테이블 등 부피가 크고 무거운 제품은 화물 기사님 단독 운반이 어려움으로 도와주실 분이 필요합니다.

      * 배송비용은 대략 서울, 경기, 인천(70,000)/ 강원, 충청, 전북, 경북(150,000)/ 전남, 경남(200,000) /입니다.

      * 제시된 배송비는 지역별, 제품별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자세한 비용은 주문 시 문의바랍니다.


      직접배송 (서울, 경기 인근)
      이노메싸 직원이 직접 배송하는 방법으로 서울 인근 지역만 가능하며, 설치가 필요한 경우 설치비 별도입니다.

      자세한 배송비 견적은 고객센터 (02-3463-7710)나 문의게시판으로 문의 주세요.
      이노메싸의 배송관련 안내를 확인하지 않아 발생하는 피해는 책임지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접기

    • 환불 반품규정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 제17조)


      교환/환불이 가능한 경우
      -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교환/환불 접수된 경우 (단,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불가 합니다.)

      - 단순변심으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1회에 한해 가능하며, 왕복 배송비(일반 택배, 화물 택배 등 모두 포함) 는 구매자 부담입니다.
      - 상품의 내용이 표시,광고의 내용과 다르거나 계약 내용과 다르게 이행된 경우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그 사실을 인지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청약철회 가능합니다.
      - 제품 하자 혹은 파손으로 인한 교환 반품의 경우 30일 이내에 청약철회 가능합니다. (배송비는 이노메싸에서 부담합니다.)
      - 환불은 이노메싸에서 반품 수취 후 근무일 기준, 순차적으로 처리됩니다.



      교환/환불이 불가능한 경우
      -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에 반품의사를 밝히지 않은 경우
      - 고객의 귀책사유로 상품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 고객의 사용 또는 소비에 의해 상품 가치가 감소한 경우.
      - 시간이 경과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경우
      - 지류 및 필기구




      보내실 때에는 상품과 상품의 택, 포장박스 등 보내드린 구성품 그대로
      반송해주셔야 교환이 가능합니다.

      교환/환불 의사를 통보하지 않고 반품하실 경우, 보류상태(미처리)가 되오니, 고객센터(02-3463-7710)나 Q&A게 시판을 통해 의사를 밝혀주시길 바랍니다.

    + 더보기 ▲ 접기

    서비스문의

    게시물이 없습니다

    AllWrite

    게시물이 없습니다

    AllWrite